더 무비 레드 1.png
스포일러 경고!


진심이야?! 바로 아래에 스포일러가 있다고!
그런 의미에서, 데비의 부모는...! 뭐야? 누구야?! 읍읍...!

Hide and SeekAngry Birds MakerSpace의 열번째 에피소드이다.

유튜브 설명

원문
Close your eyes, count to ten, and join the Hatchlings for a game of hide and seek.

줄거리

빈센트, 윌, 조이, 척, 밤이 숨바꼭질을 하기로 했다. 술래인 빈센트가 눈을 가리고 수를 세기 시작하고 나머지는 각각 숨을 곳을 찾기 시작한다. 한 번 척을 따라가 보자. 방송 장비 뒤에 숨기에는 척은 너무 크다. 조명 뒤에 숨기에도 너무 뻔하다. 그래서 간 곳은 창고에 있는 재활용 쓰레기통이다. 잽싸게 안으로 들어가 주위에 누구 없는지 눈치를 보다가 뚜껑을 닫는다. 다 숨은 듯하니 술래인 빈센트에게로 다시 돌아가자. 빈센트는 얼마 지나지 않아 옷장에서 조이를 찾아내고, 근처의 상자에서 윌을 찾아낸다. 한편, 척은 누군가 찾아내면 화들짝 놀래킬 심산이라 혼자 킥킥대며 웃고 있다. 아기새들은 주방으로 가 본다. 찬장에서 무슨 소리가 나서 열어 봤더니, 거기엔 척이나 밤은 없고 태블릿 PC로 '배틀 베이'[주석](로비오 엔터테인먼트의 인기 게임 중 非 앵그리버드 시리즈 게임)를 몰래 플레이하던 돼지 한 마리만 나올 뿐이다. 창고로 간 아기새들은 웬 소리를 듣고 깜짝 놀란다. 아기새들이 간 곳엔 웬 큰 무언가가 보라색 이불을 뒤집어 쓰고, 한 손엔 반쯤 먹은 바나나를 들고 자는 누군가가 있었다. 빈센트가 이불을 살짝 들추자 거기에서 밤이 나왔다. 괜히 깨우려다 놀래켜서 폭발할 뻔한 걸 빈센트가 어루만져 진정시킨다. 척을 제외한 모두가 척을 찾으려 TNT 상자가 드물게 섞여있는 상자를 들추고 해보지만 척은 보이지 않는다. 마침, 바나나를 다 먹은 밤이 바나나 껍질을 버리려 쓰레기통을 열었는데 척이 놀래켜서 폭발한다. 그렇게 밤이 폭발해서 척은 만신창이가 된다. 그리고 방금 막 떨어진 바나나 껍질을 머리에 뒤집어 쓴다.

둘러보기

이 커뮤니티의 콘텐츠는 별다른 언급이 없는 한 CC-BY-SA 라이선스하에 배포됩니다.